당원가입
당비납부
온라인당원가입

미래통합당 경기도당

  • 홈페이지
  • 로그인
당원가입안내 바로가기당원납부안내 바로가기주요일정 바로가기

Home > 미디어 > 국민의힘 주요뉴스

제목 성찰과 쇄신 없는 서울 지하철 노조 파업은 국민의 지지를 얻지 못 할 것입니다. [국민의힘 윤희석 선임대변인 논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3-11-09 11:41:31



서울 지하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조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시민들의 발이 되어야 할 지하철이 노사 분규로 인해 운행 차질을 빚은 점에 대해 매우 유감입니다. 


특히나 대중교통은 취약 계층 및 서민의 삶과 직결돼 있어 운영 주체는 더 큰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져야 합니다. 그래서 지하철 운행은 그 어떤 경우에도 멈춰서는 안 됩니다. 


지난달 서울시는 서울교통공사의 경영 악화를 해소하기 위해 지하철 기본요금을 1,250원에서 1,400원으로 인상했습니다. 


민생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음에도 서울 시민들은 기꺼이 고통 분담에 나서 주셨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시민들의 희생에도 불구하고 서울교통공사 노조는 쇄신과 자구 노력 대신 파업을 선언했습니다. 


서울시 감사에 따르면 일부 노조 간부들이 노조 활동을 근로 시간으로 인정해 임금을 받는 ‘근로 시간 면제제도’를 악용해 출근도 하지 않으면서 임금을 받아 간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도덕적 해이에 대한 성찰은 없이 인력 감축안에 덮어 놓고 반대만 하는 노조는 절대 국민의 지지를 얻지 못할 것입니다. 


이번 파업이 노동계 내에서도 공감을 얻지 못한 탓에 서울교통공사 노조 중 한노총 통합 노조와 MZ 노조인 올바른 노조는 파업에 불참하고 오직 민노총 소속 인원만 참여한다고 합니다. 


노동자를 외면하고 정치 집단이 돼 버린 민노총만 참여하는 파업이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 국민께서는 잘 알고 계십니다. 깊은 성찰을 요구합니다. 




2023. 11. 9.



국민의힘 선임대변인 윤 희 석 




이전글 대한민국 경제 주역, 소상공인의 회복과 도약의 여정에 함께하겠습니다. .[국민의힘 ...
다음글 모든 수험생 여러분의 빛나는 내일을 응원합니다. [국민의힘 박정하 수석대변인 논평]